본문 바로가기
편의점 PB 상품 (完)

[CU] '시원한 바지락 칼국수' - 시원한듯 아닌듯 애매한 맛

by [REICON] 레이콘 2021. 1. 6.
반응형

↓이전 글 보기↓

 

[CU] '제주마늘라면' - 마늘맛이 진국인 최고의 라면

↓이전 글 보기↓ [CU] '치즈맛라면' - 밍밍한 치즈볶이 ↓이전 글 보기↓ [CU] '청양고추라면' - 청양고추의 칼칼함과 매운맛이 공존하는 라면 ↓이전 글 보기↓ [CU] '속초홍게라면' - 통통한 홍게

reicon.tistory.com



[CU] 시원한 바지락 칼국수

CU '시원한 바지락 칼국수'.

가격은 2000원으로 살짝 높은 편으로, 'HEYROO' 계열의 제품 중 하나죠.

 

 

 

조리법과 영양정보

옆면에는 조리법과 영양정보가 나와있습니다.

특이하게 뜨거운 물을 부은 뒤 전자레인지로 조리를 하는 방식이네요.

 

 

 

구성품
면과 고명스프

어떻게 보면 당연한 말이겠지만, 고명스프에 바지락은 없습니다.

만약 바지락이 통으로 들어간다면 진공포장으로 되어 있는데다가 냉장보관 필수였을 것 같네요.

 

 

 

완성
한 젓가락 하쉴?

바지락의 맛은 나긴 한데, 대놓고 말해서 생각 이상으로 별로였습니다.

특유의 짠맛과 비린맛이 공존하는 것까진 좋았으나 먹자마자 텁텁한 느낌부터 들었으며, 시원한 느낌도 전혀 없어서 이름을 '안 시원한 바지락 칼국수'로 바꿔야 할 것 같네요.

그리고 고명스프에 들어있던 건더기는 면과 너무나도 안 맞아서 따로 노는 것도 맛을 해치는 데에 한몫 했구요.

 

끝맛은 깔끔한 느낌이 들긴 했지만 그것이 전부로, 이걸 2000원 주고 사먹을 바엔 차라리 다른 것을 먹는 것이 훨씬 낫다는 생각밖에 안 들었네요.

 

 

 

버섯이다. 바지락이 아니다!

그리고 고명스프에 바지락 비슷하게 생긴 것은 바지락이 아니라 버섯이니 속으면 안 됩니다.

 


[CU] 시원한 바지락 칼국수

평점 : ★★
가성비 : 아주 나쁘진 않지만 다른 것을 먹는 것이 낫다.
재구매 의사 : NEVER.


↓다음 글 보기↓

 

[CU] '곰표 밀맥주' - 부드러움과 상콤함이 공존하는 호불호 맥주

↓이전 글 보기↓ [CU] '시원한 바지락 칼국수' - 시원한듯 아닌듯 애매한 맛 ↓이전 글 보기↓ [CU] '제주마늘라면' - 마늘맛이 진국인 최고의 라면 ↓이전 글 보기↓ [CU] '치즈맛라면' - 밍밍한 치

reicon.tistory.com

 

반응형

댓글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