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햄버거 ( 水, 金)/버거킹

72. [버거킹] '플랜트 와퍼' - 식물성 패티를 사용한 와퍼. 굳이..?

by [REICON] 레이콘 2021. 3. 1.
반응형

↓이전 글 보기↓

 

71. [KFC] '치킨 불고기버거' - 치킨버거의 밑바닥이자 쓰레기

↓이전 글 보기↓ 70. [KFC] '켄터키 치킨 업그레이비 버거' - KFC 버거가 글러먹은 이유 ↓이전 글 보기↓ 69. [KFC] '커넬 고스트헌터 버거' - 고스트 페퍼를 사용한 타워버거!? ↓이전 글 보기↓ 버거

reicon.tistory.com



[버거킹] 플랜트 와퍼

맛 (5.0점 만점) : 3.3점 (B등급)
가성비 : 그저 그렇다.
재구매 의사 : 없다. 그냥 와퍼를 먹을래.

총평 : ★★★

2021년 2월 22일.

황신(홍진호)의 가호를 받는 본격 콩을 까는 날(?)입니다. ㅋㄲㅈㅁ

그리고 버거킹에서도 황신의 가호를 받았는지, 콩을 까는 버거(?)를 출시했더라구요.

 

그것은 바로,

 

 

 

 

출처 : 버거킹 공식 홈페이지
포장 크기 비교
가로 크기 비교
높이 크기 비교

 

 

'콩'고기라고 불리는 식물성 패티가 들어간 버거킹 '플랜트 와퍼'입니다.

(2021/03/01 기준 : 단품 5900원, 세트 7900원)

 

단품 기준 영양정보 : 중량 309g, 열량 704kcal, 단백질 28g, 나트륨 1349mg, 당류 9.5g, 포화지방 10.7g (매장마다 다소 차이가 있음)

(g당 약 19.1원)

 

- 부산서부터미널점(2021/02/22 12:20) 총 1회 쳐먹 완료.

 

 

겉보기에는 와퍼와 동일하네요.

 

 

 

 

속 재료
패티 위
패티 아래
단면

 

 

재료는 '참깨빵, 마요네즈, 양상추, 양파, 토마토, 피클, 케첩, 식물성 패티, 빵'입니다.

와퍼에서 패티만 바뀌었고, 나머지는 완전히 동일한 구성이네요.

 

식물성 패티이다 보니 특유의 건강한 맛(?)이 돋보이는데, 그로 인해 불맛과 섞인 고소한 맛과 케첩과 토마토의 새콤한 맛이 공존합니다.
하지만 콩이 그을린 맛도 조금 나는 데다가 촉촉함과 퍽퍽함이 공존하는 특이한 식감, 육즙은 가득하지만 그냥 고소하기만 한 패티의 존재로 호불호가 굉장히 많이 갈릴 것 같네요.
게다가 마요네즈와 번이 그대로라 비건 버거는 아니고 사실상 육류만 먹지 않는 'Flaxitarian(반채식주의자)'를 위한 버거가 정확하겠지만, 문제는 '비건' 식품이 대세다보니 대부분의 사람들이 비건으로 잘못 알고 있어서 접근성도 좋지 않다는 점입니다.

물론 개인적으로 식물성 패티를 그렇게 좋아하지 않아서 별로라고 느낄 수도 있겠지만, 확실한 점은 예전에 있었던 롯데리아의 '스위트어스 어썸버거'는 굉장할 정도로 맛있었기에 너무 비교가 된다는 점이네요.
게다가 기존 와퍼랑 동일한 가격이라 이 버거만의 메리트도 없고, 그렇다고 식물성 패티를 좋아하는 사람일지라도 그쪽 전문점을 가지 굳이 버거킹까지 올 것 같지도 않구요.

그래서 기존 와퍼를 새로운 방향으로 시도한 것은 정말 좋았지만, 그 결과가 절대로 좋다고 볼 수는 없겠네요.
물론 처음부터 잘 하는 것도 어렵고 시행착오도 많이 거치겠지만, 그래도 정말 솔직하게 평가를 하겠습니다.

 

이건 실패작입니다.

물론 이 버거를 정말 좋아하는 사람도 충분히 있겠죠.
하지만 대중적인 맛이라고 하기에는 무리가 있으며, 이 특이한 패티로 인해 스테이크 패티를 일시적으로 단종시킨 것은 너무 모험적인 선택인 것 같았네요.
그래도 실패는 성공의 어머니라는 말이 있듯이, 버거킹은 늘 그랬듯 나중에라도 더 나은 버거로 보답을 할 수도 있겠죠.
킹치킨버거도 오리지널은 평이 그렇게 좋지 않지만, 응용한 버거는 평이 굉장히 좋을 정도였으니깐요.
그래서 지금은 플랜트 와퍼가 경쟁력이 전혀 없는 버거에 불과할지라도, 버거킹에서 끝장을 보게 되면 어떻게 될 지 모르는 일이거든요.

언젠간 식물성 패티를 사용한 버거로 엄청난 맛을 내길 기대하며, 욕은 그때 가서 해도 늦지 않으니 일단 접어두겠습니다.
사실 맛이 그렇게 없진 않아서 욕이 나올 정도는 아니었거든요. 그리 맛있지도 않아서 그렇지...


버거킹에서 처음 선보인 식물성 패티 버거 '플랜트 와퍼'.

시도는 정말 좋았지만 처음이라 그런지 오랜만에 보는 버거킹의 실패작으로, 아직은 갈 길이 많이 멀어 보입니다.

 

그리고 같은 날짜에 하나가 더 나왔는데, 그 버거는 또 어떤지 다음 글에서 보겠습니다.

과연 확실한 것이 나왔을까요, 똑같은 것이 나왔을까요, 아니면 덜떨어진 것이 나왔을까요?


[버거킹] 플랜트 와퍼

맛 (5.0점 만점) : 3.3점 (B등급)
가성비 : 그저 그렇다.
재구매 의사 : 없다. 그냥 와퍼를 먹을래.

총평 : ★★★


↓다음 글 보기↓

 

73. [버거킹] '플랜트 바비큐 와퍼' - 바비큐 소스 환장의 조합

↓이전 글 보기↓ 72. [버거킹] '플랜트 와퍼' - 식물성 패티를 사용한 와퍼. 굳이..? ↓이전 글 보기↓ 71. [KFC] '치킨 불고기버거' - 치킨버거의 밑바닥이자 쓰레기 ↓이전 글 보기↓ 70. [KFC] '켄터키

reicon.tistory.com

 

반응형

댓글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