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햄버거 (日, 水)/맥도날드

91. [맥도날드] '필레 오 피쉬' - 한국에도 출시한 피시버거! 맛은...

by [REICON] 레이콘 2021. 4. 14.
반응형

↓이전 글 보기↓

 

90. [롯데리아] '치즈 No.5' - 5가지 치즈가 들어간 롯데리아 회심의 일격!

↓이전 글 보기↓ 89. [맘스터치] '간장마늘 싸이버거' - 간장마늘 소스가 제대로 어우러진 싸이버거 ↓이전 글 보기↓ 88. [맘스터치] '양념치킨 싸이버거' - 이것은 양념치킨인가 햄버거인가 ↓이

reicon.tistory.com



[맥도날드] 필레 오 피쉬

맛 (5.0점 만점) : 2.8점 (C등급)
가성비 : 꾸졌다.
재구매 의사 : 미치지 않고서는 굳이...

총평 : ★★☆

4년만에 맥도날드를 가봤습니다.

그동안 불매운동을 한다고 계속 안 갔었는데, 이제는 많이 나아지고 있는 데다가 마침 매우 오랜만에 재출시하는 버거가 있다길래 들러봤네요.

햄버거에 미친 블로거 레이콘 뻐킹이 유독 맥도날드 불매운동을 한 이유는, 4년 전에 있었던 햄버거 관련 이슈에 연이어 매장 관리를 개잣같이 하여 단체로 병원에 보내버려 '햄버거'라는 음식을 개쓰레기로 만들었기에 그에 대항한 것이죠.

 

그래서 불매운동 이후 CEO가 바뀌고 맥날을 본격 밑바닥으로 끌어내릴 때 저는 아주 배잡고 웃었는데, 정말 아쉽게도(?) 다시 CEO가 바뀌고는 점점 발전을 하면서도 예전에 이슈에 대해서도 해결하려는 모습들이 보였죠.

그렇게 더 이상 불매운동을 할 필요가 없다고 느꼈고, 무려 4년만에 가서 신메뉴를 먹어봤습니다.

 

외국에서 핫한 버거이자 13년 전에 단종된 버거의 부활!!

 

 

 

 

출처 : 맥도날드 공식 홈페이지
포장 크기 비교
가로 크기 비교
높이 크기 비교

 

맥도날드 '필레 오 피쉬'입니다.

(2021/04/14 기준 : 단품 3500원, 세트 4500원)

 

단품 기준 영양정보 : 중량 137g, 열량 342kcal, 단백질 14g, 나트륨 595mg, 당류 6g, 포화지방 3g (매장마다 다소 차이가 있음)

(단품 기준 g당 약 25.5원)

 

- 부산구남DT점(2021/04/04 13:00) 총 1회 쳐먹 완료.

 

 

예전에는 '피시버거'라는 메뉴로 판매했다고 합니다.

 

 

 

 

속 재료
패티 아래
단면

 

재료는 '빵, 타르타르 소스, 알래스카 폴락 패티, 1/2 치즈, 빵'입니다.

패티와 소스, 그리고 반쪽짜리 치즈만 들어간 매우 간단한 구성이네요.

'알래스카 폴락'이란 '알래스카산 명태'를 뜻하는데, 롯데리아의 새우버거가 '명태버거'라고 비꼬는 것을 의식하여 영어로 표기를 한 것으로 보입니다.

 

외국에서 매우 핫하다길래 겉모습을 보고도 기대를 접지 않았고, 그렇게 조금은 의아하면서도 나름 기대를 하고 먹었습니다.

그리고...

 

이게 뭔 맛이야 진짜 하...

아주 대놓고 말해서 맛이 쓰레기는 아닙니다.

쓰레기는 아닌데, 진짜 쓰레기는 아닌데... 무슨 맛이 이런지 모르겠네요;

 

생선 패티(알래스카 폴락 패티)는 식감 자체가 존재하지 않아서 그냥 바스러져 무려 빵의 식감이 가장 돋보일 정도였으며, 타르타르 소스는 신맛이 지나치게 많이 나서 마치 식초를 생으로 먹을 때 처럼 자연스레 인상이 찌푸려졌네요.

게다가 치즈는 1/2밖에 들어가지 않았지만, 이 치즈의 맛이라도 나서 정말 다행이었을 정도로 그냥 생선가스를 빵 사이에 넣어 먹는 느낌밖에 나지 않았구요.

 

외국에 있는 것과 최대한 비슷하게 했다고는 하는데, 개인적으론 지금까지 먹어본 햄버거 중 가장 괴상한 버거네요.

아주 맛이 없진 않은데 거부감이 매우 많이 들면서도 맥도날드 X발을 절로 외치게 되는 그런 맛이랄까요?

물론 재출시를 손꼽아 기다린 분들도 굉장히 많고, 그만큼 이 버거를 좋아하는 분들도 굉장히 많다는 것은 사실이죠.

그리고 그런 이유로 엄청난 주목을 받았으면서도 한정 메뉴로 출시한 것 같기도 하구요.

 

 

여튼 만약 이 버거를 단 한 번도 접해본 적이 없다면 그냥 피하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생선의 맛이 궁금해서 접해보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긴 하지만, 개인적으로 그냥 생선을 구워먹는 것이 여러 가지로 나은 것 같네요.


13년만에 재출시한 피시버거 '필레 오 피쉬'.

호불호가 엄청나게 갈리긴 하지만, 개인적으론 그냥 빵 사이에 생선가스를 넣어 먹는 듯한 괴상한 버거로만 느껴졌네요.

 

그런데... 무려 더블 패티도 있습니다... 무서워

다음 글에서 그 더블 패티의 필레 오 피쉬에 대해서 보겠습니다.


 

[맥도날드] 필레 오 피쉬

맛 (5.0점 만점) : 2.8점 (C등급)
가성비 : 꾸졌다.
재구매 의사 : 미치지 않고서는 굳이...

총평 : ★★☆


↓다음 글 보기↓

 

92. [맥도날드] '더블 필레 오 피쉬' - 더블 패티 피쉬버거! 소스는 그대로..?

↓이전 글 보기↓ 91. [맥도날드] '필레 오 피쉬' - 한국에도 출시한 피시버거! 맛은... ↓이전 글 보기↓ 90. [롯데리아] '치즈 No.5' - 5가지 치즈가 들어간 롯데리아 회심의 일격! ↓이전 글 보기↓ 89

reicon.tistory.com

 

반응형

댓글2